BLOG main image
문의 : ozikorea@hanmail.net, facebook.com/ozikorea










여름이 간다.
꽃이 보인다.

꽃이 보이기 시작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달개비, 닭개비 또는 닭의밑씻개라고도 함.
외떡잎식물의 닭의장풀과(―欌―科 Commelinaceae)에 속하는 1년생초.
산과 들에 무성하게 자라고 있다. 줄기는 옆으로 뻗으면서 자라고 마디에서 새로운 뿌리가 나오기도 한다. 잎은 어긋나며 잎자루 밑에 있는 잎집의 가장자리에 긴 털이 있다. 꽃은 연한 파란색이고 7~8월에 나비와 비슷한 생김새로 피는데, 6장의 꽃덮이조각 중 3장은 하얀색으로 꽃의 뒤쪽에 달리고, 안쪽에 달리는 3장 중 2장은 파란색으로 둥글고 서로 마주보고 달려 나비의 날개처럼 보이며, 나머지 1장은 하얀색이고 나비날개같이 생긴 2장의 아래쪽에 달린다. 수술은 6개이나 이중 4개는 꽃밥이 없고 2개만이 꽃밥이 달려 있는데, 나비의 더듬이와 비슷하게 생겼다. 식물 전체를 나물로 먹기도 하며 한방에서는 해열·해독·이뇨·당뇨병 치료에 쓴다. 꽃에서 푸른색 염료를 뽑아 종이를 염색하기도한다. - 백과사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달개비(닭의장풀)은 아침 일찍 이슬을 머금고 피었다가  
햇살이 뜨거워지기 전에 수정을 마치고 꽃잎을 꼭 다물어 버린다.
그런 이유로 한낮에는 잘 보이지 않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달개비의 상큼한 아침인사로 하루를 연다.

오랜만이다.
꽃이 보이기 시작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쁘다는 핑계로,
덥다는 핑계로 글도 사진도 멀리했던 한 달이다.
많이많이 사랑해주마.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눌산

카테고리

전체 글보기 (2074)
뜬금없는 여행 (306)
마을-오지 (110)
무주 이야기 (306)
여행칼럼 (127)
산중일기 (626)
걷다 (97)
그꽃 (319)
그집 (73)
도보여행 (109)
프로필 (1)

달력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