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문의 : ozikorea@hanmail.net, facebook.com/ozikorea

코스모스 길

2013.09.23 13:44







가을은, 코스모스가 주인공이다.
펜션 올라오는 길에도, 읍내 가는 길에도, 식당 뒤에도, 온통 코스모스 물결이다.
향은 없지만, 그윽한 색감이 일품이다.



요즘 잘 나간다는 리코 GR을 어렵게 구했다.
주문하고 보통은 한 달 이상 기다려야 받을 수 있다는 카메라.
주머니에 쏙 들어가는 크기지만, 성능은 막강해서 갖고 놀기 딱 좋은 카메라다.
그동안 괜찮다는 컴팩트 카메라가 있으면 구해서 써 봤지만, 그리 오래가진 못했다.
하지만 GR은 오래 두고 쓸 것 같다.





'그꽃'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복수초... 찾아오다!  (2) 2014.02.17
새해 첫 야생화, 복수초  (3) 2014.02.05
코스모스 길  (0) 2013.09.23
코스모스  (1) 2013.09.16
코스모스 길  (2) 2013.09.13
물봉선  (0) 2013.09.12
Posted by 눌산

카테고리

전체 글보기 (2008)
뜬금없는 여행 (373)
마을-오지 (150)
여행칼럼 (125)
산중일기 (649)
걷다 (175)
그꽃 (336)
그집 (89)
도보여행 (110)
프로필 (1)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