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문의 : ozikorea@hanmail.net, facebook.com/ozikorea










福 많이 받으세요.
따끈따끈한 복수초가 새해 인사드립니다...^^

봄꽃 소식이 들려옵니다.
성급한 마음에 '그곳'에 다녀왔습니다.
행여나 성질 급한 녀석이 얼굴이라도 내밀고 있을 것 같은 마음에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혹시나 했는데,
역시나 아직은 이릅니다.
산자락에는 지난 연말 연초에 내린 눈이 가득합니다.
물기 하나 없는 푸석푸석한 눈이지만
눈 속은 아직 꽁꽁 얼어 있습니다.

잘 찾아보시면 복수초 새순이 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꼭 콩아물 대가리 같죠?
복수초 새순입니다.
눈 속에, 꽁꽁 언 땅을 뚫고 얼굴을 내민 복수초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러 개체가 눈에 들어 옵니다.
아마도 다음주 정도면 홤금빛 복수초를 만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여전히 포근한 날씨가 지속된다면 말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라니 똥입니다.
다 복수초로 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복수초 군락지 가까운 민가에 딱 한송이가 피었더군요.
아쉬운 마음에 담아보았습니다.

딱, 일주일만 기다리면 원없이 만날 수 있겠지요.
이상, 성질 급한 녀석 만나러 다녀 온, 더 성질 급한 눌산이었습니다..



이번주 일요일(2월 13일) 무주 마실길트레킹 갑니다.
링크 참조하세요...
-> http://nulsan.net/1181

신고
Posted by 눌산

카테고리

전체 글보기 (1991)N
뜬금없는 여행 (371)N
오지-마을 (142)
여행칼럼 (123)N
산중일기 (644)N
걷다 (175)
그꽃 (336)
그집 (89)
도보여행 (110)
프로필 (1)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