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문의 : ozikorea@hanmail.net, facebook.com/ozikorea








가을 반야사.

열흘 전 쯤 다녀왔다. 가을 끝자락, 아니 겨울 초입이지. 남도 끝으로 한참은 내려가야 남은 가을 한조각이라도 만날 수 있으려나. 가을이 떠나자마자, 첫눈 눈 소식이 들려온다. 자꾸 창밖을 바라본다. 혹시 가는 비가 눈이 되어 내리지 않나 해서 말이다



















Posted by 눌산

카테고리

전체 글보기 (2010)N
뜬금없는 여행 (373)
마을-오지 (150)
여행칼럼 (127)N
산중일기 (649)
걷다 (175)
그꽃 (336)
그집 (89)
도보여행 (110)
프로필 (1)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