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선등거리2

2010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 축제 한겨울 추위도 두렵지 않다! 2010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 축제 이한치한(以寒治寒)이라 했다. 추위는 피하기 보다 맞서야 이길 수 있다. 매서운 칼바람을 온 몸으로 맞으며 즐기는 얼음낚시는 보기만 해도 짜릿하다. 꽁꽁 얼어 붙은 강에서 즐기는 놀이도 다양하다. 얼음썰매와 눈썰매, 얼음축구, 아이스요트, 스노우열차 등. 이 모든 것을 한꺼번에 즐길 수 있는 곳이 화천이다. 2003년 1월 첫선을 보인 이후 연평균 100만 명 이상의 관광객이 다녀 갔고 겨울 축제 중 유일하게 문화체육관광부 우수축제로 지정된 2010 화천 산천어 축제가 1월 9일부터 31일까지 화천읍 일원에서 열린다. ★ 화천 가는 길은 내내 북한강이 함께하는 물길여행이다. 청평과 가평을 지나온 경춘 국도를 버리고 춘천 의암호 앞에서 403.. 2010. 1. 1.
미리 가 본 '2010 화천 산천어 축제' 대한민국 겨울 대표 축제 '2010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 축제' 준비가 한창인 화천을 다녀왔습니다. 축제의 얼굴 얼음판은 만날 수 없었지만, 거대한 얼음조각이 전시 된 '아시아 빙등광장'과 산천어 형상을 한 선등거리는 정말 멋지더군요. 아시아 빙등관장입니다. 중국 하얼빈 빙등제의 축소판으로 화려한 조명이 설치 된 거대한 얼음조각을 만날 수 있습니다. 화천군과 자매결연한 하얼빈 빙등제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방한해 한국 최대의 실내 빙등 광장을 조성한 것으로 세계평화의 종과 평화상징 얼음조각 등이 전시 돼 있고 얼음을 이용한 미끄럼틀은 직접 몸으로 즐길 수도 있습니다. 화천읍 하리 단위농협 뒤편에 있습니다. 입장료 5천원 산천어를 형상화한 선등거리입니다. 산천어를 형상화한 한지로 만든 1만5천여 개의 산천어.. 2009. 12.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