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뜬금없는 여행

春雪 내린 옥정호

by 눌산 2008. 4. 24.
728x90
반응형
 


지난 밤에는 분명 비가 왔었는데. 자고 나니 온세상이 하얗다.







옥정호 풍경이 스쳐지나간다. 눈길을 헤치고 옥정호를 찾아간다. 곱게 내린 춘설에 호수 한가운데 둥둥 떠 있는 외안날 마을도... 기온은 포근한데 고갯길은 눈을 그대로 덮고 있다.







눈 쌓인 한가로운 마을 풍경....







금새 녹아흐를것만 같던 강물도 춘설에 놀랬나보다. 잔뜩 움추린 모습이다.







부지런한 사진가들이 벌써 다녀간 모양이다. 옥정호 전망대 국사봉으로 오르는 계단에 발자국이 선명하다.













옥정호를 한눈에 바라 볼 수 있는 국사봉 전망대까지는 쉬엄쉬엄 걸어도 10분이면 충분하다. 뒤돌아 본 풍경에 걸음은 더디다.







사진가 한분이 해가 나오기만을 기다리고 있다.













결국 해는 나오질 않았지만 고즈넉한 풍경에 한참을 넋을 잃고 놀았다.































옥정호 드라이브길. 내려다 보는 맛도 좋지만. 가까이서 바라 보는 맛 또한 일품이다.













나뭇가지에 쌓인 눈의 무게가 느껴지지 않는 건. 봄이 가까이와서일게다. 저 눈이 다 녹고 언 땅이 풀리면 봄꽃이 우후죽순 피어나겠지.....



반응형

'뜬금없는 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섬진강 봄소식  (0) 2008.04.24
전라남도 곡성 5일장 (3, 8일)  (0) 2008.04.24
春雪 내린 옥정호  (0) 2008.04.24
오리정(五里亭) 설경  (0) 2008.04.24
가야산 해인사  (0) 2008.04.24
백화산 반야사 / 경상북도 상주  (0) 2008.04.24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