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뜬금없는 여행

골목, 벽화

by 눌산 2019. 6. 13.

 

살다 살다 이렇게 이쁜 벽화는 첨 보네

꽃을 든 소년이 그렸을 거야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