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기전

(2)
[전라북도 전주] 전주 한옥마을 갑자기 전주 남부시장 순대국밥이 생각났다. 갈래? 가자~ 그렇게 갔다. 인생 모 있나, 가고 싶으면 가고, 먹고 싶은 건 먹는거지. 100년이 넘은 전동성당. 한옥마을의 대표적인 명소로 경기전 바로 앞에 있다. 주차부터 하고 오늘의 목적인 순대국밥 먹으러 남부시장으로 간다. 헌데, 남부시장 사진은 여기까지다. 정작 순대국밥 사진은 없다. 먹느라 바뻐서. 남부시장에서 가장 유명하고 맛이 좋다는 조점례순대국밥집은 자리가 없어 줄을 섰다. 그래서 바로 앞집으로. 맛은 별 차이 없었다. 한옥마을 빵집은 분위기도 좋다. 제목: 방황 제목: 여전히 방황 경기전 바로 뒤에 있는 '전주게스트하우스' 막걸리 마시자는 것을 완강히 거부하고 커피만 한잔하고 나온다. 한옥마을에 가면 꼭 들르는 '교동다원'. 전통 한옥이 그대..
전주 경기전에서 만난 홍매 한 그루 전주, 진주, 영주, 무주의 공통점은 모두 '주'자로 끝난다는 것입니다. 그 보다 중요한 것은. 모두 제가 좋아하는 도시들입니다. 복잡하지 않고, 깔끔합니다. 소신있고, 주관이 뚜렷한 사람 처럼 말입니다. 그 중 제가 살고 있는 무주보다 더 좋아하는 도시가 바로 전주입니다. 전주하면 한옥마을이 연상 될 만큼 역사가 깊은 고도입니다. 더불어 옛 문화와 전통이 잘 보존되어 있는 명소들이 즐비합니다. 전주여행의 중심은 한옥마을입니다. 더불어 경기전과 소문난 맛집, 영화의 거리가 엎어지면 코 닿을데 있으니까요. 조선 태조 이성계의 어진을 봉안하기 위해 태종 10년(1410년)에 창건된 경기전입니다. '맛을 찾아 떠나는 전주 한옥마을 여행' 언제 : 매주 토요일 오전 8시 출발 어디서 : 서울 광화문 사거리(코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