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주 마을축제8

'무주군 마을로 가는 여름축제' 송어잡기와 산촌마당캠핑 무주군 ‘마을로 가는 축제’ 여름시즌이 곧 시작됩니다. 사계절축제로 진행되고 있는 ‘무주군 마을로 가는 축제’는 무주군 20여개 마을에서 마을주민들이 진행하는 체험과 숙박, 먹거리 등 농촌의 다양한 문화를 즐기는 축제입니다. 시원한 물놀이와 함께 즐기는 송어잡기 체험 무주군 안성면 명천마을에서 7월 28일, 8월 3일 이틀간 송어잡기 체험이 진행됩니다. 색다른 피서를 원하시는 분들은 명천마을로 가보시면 어떨까요. 아름드리 소나무 숲 한가운데 위치한 명천마을 숙박시설 또한 여름휴양지로 인기가 높은 곳이랍니다. 덕유산 자락, 무주군 안성면 죽천리 명천마을은 본래 맑고 깨끗한 개울물과 이름 모를 산새들의 소리가 어우러진 곳이라 하여 명천(鳴川)이라 불리다가 맑고 깨끗한 냇물로 인해 명천(明川)으로 바뀌었다고 .. 2019.07.10
전통 불꽃놀이, 무주 두문마을 낙화놀이 축제 우리나라 전통 불꽃놀이(전북도 무형문화재)인 낙화(落火)놀이 축제가 지난 8월3∼4일 무주 안성면 두문마을에서 열렸습니다. 낙화놀이축제는 일제 강점기에 단절된 전통 민속놀이를 되살리고 낙화놀이 시연을 통해 전통문화를 계승 발전시키기 위해 두문마을 낙화놀이보존회가 매년 진행하는 행사입니다. 낙화(落火)놀이란? 무주 남대천을 가로지르는 긴 줄에 한지로 싼 뽕나무 숯과 소금 뭉치를 100~200개 정도 매달고 불을 붙이면 줄을 타고 들어가는 불꽃의 장관이 연출된다. 낙화놀이는 한지 뭉치가 타들어갈 때 나는 소리와 바람에 날리는 숯가루, 그리고 물위에 흩날리는 불빛이 삼박자를 이루는 전통 민속놀이다. 부대행사로 칠연골 풍물패팀을 비롯해 두문마을, 칠연골메아리, 무주참소리난타, 판테라, 여우소리, 김판중과사람들 .. 2018.08.08
무주군 마을로 가는 여름축제 7월 21일부터 8월 19일까지 열려 무주군 '마을로 가는 여름축제'가 7월 21일부터 8월 19일까지 6개 읍면 22개 마을(체험휴양마을)에서 열린다. 이번 축제는 주민과 마을이 주체가 되고 무주군과 무주마을공동체지원센터가 지원하는 이번 축제는 농촌관광을 활성화하고 마을소득을 높이기 위한 목적으로 계절별 테마를 정해 사계절 축제로 열리고 있다. 무주읍 앞섬 마을에서는 복숭아 따기와 빙수·잼 만들기, 물고기 잡기 체험 등을, 후도 인성함양 체험마을은 산촌유학 프로그램을, 무풍면 승지 마을은 자전거 트레킹, 사과팬케이크, 천연비누 만들기 등을 진행한다. 설천면 호롱불 마을은 투명 카누 타기, 남대천 수중생태 체험을 준비했고 삼도봉 권역에서는 시골 밥상을 받으며 뗏목 타기와 물고기 잡기 체험행사가 마련됐다. 적상면 서창마을에서는 야생화 채취, .. 2018.07.18
서창마을 봄 소풍 2018 무주 마을로 가는 축제가 무주군 6개 읍·면 23개 마을에서 5월 22일까지 진행되고 있습니다. 5월 5일 적상면 서창 마을에서 열린 찾아가는 마을 봄 축제 ‘서창으로 봄 소풍’ 다녀왔습니다. 연둣빛 신록이 아름다운 천년 마을숲에서 진행된 행사는 어린이날을 맞아 아이들을 위한 프로그램과 도자기 전시, 서각 전시, 흙놀이 체험, 스트링 아트 체험, 캘리 액자 체험, 야생꽃 차 체험, 마을 어르신 스몰 웨딩, 프리마켓, 벼룩시장, 그리고 다양한 공연 등으로 진행되었습니다. 2018.05.08
원청마을 산나물축제 2018 봄, 무주군 마을로 가는 축제 / 원청마을 산나물축제 무주군 설천면 원청마을. 해발 500m에 이르는 고지대에 첩첩산중입니다. 지난 주말 마을잔치가 열렸습니다. 예비 귀농·귀촌인과 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마을 어르신들은 두릅과 가죽나물, 취나물, 미나리 등을 재료로 한 부침개와 산나물 비빔밥을 손님들에게 대접하고, 고추장 만들기 체험과 산나물 뜯기 행사가 진행됐습니다. 무주군 23개 마을에서 진행되고 있는 ‘무주 마을로 가는 봄 축제’ 기간 중 SNS 공유 이벤트도 함께 진행됐습니다. 방문객이 직접 마을 포토존과 봄 축제 전경, 체험 사진 3장을 찍어 본인 계정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블로그 등)에 업로드하고 현장에서 지역 농·특산물을 선물로 받아 갔습니다. 2018 무주군.. 2018.04.30
무주 마을로 가는 축제, 치목마을 시간의 미학을 과정의 문화로, 삼베 짜는 치목마을 무주 20여 개 마을에서는 사계절 축제가 열리고 있습니다. 마을 특성에 맞는 체험과 숙박 등 주민들 주도하에 진행하는 행사입니다. 도시민들에게는 농촌 체험을 통해 고향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기회입니다. 지난 6월 24일부터 30일까지 열렸던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기간에도 마을에서는 체험행사가 있었습니다. 7월 1일(토)에 있었던 치목마을 체험 행사를 취재했습니다. 무주리조트 가는 길목으로 뒤로는 적상산이, 앞으로는 덕유산이 마주 보이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가진 치목마을입니다. 단풍 명산이 적상산 등산로 입구로 마을로 들어서면 골목에는 단풍 벽화가 그려져 있습니다. 마을 특산물로는 고추와 대학찰옥수수, 마늘, 블루베리가 있고, 삼베와 이를 이용한 생활소품, .. 2017.07.02
외국 태권도 선수들의 우리 문화 체험, 무주향교 2017 무주 WTF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가 지난 금요일(6월 24일~30일 진행) 막을 내렸습니다. 대회 기간 경기장 밖에서는 외국 선수들의 우리 문화체험이 있었습니다. 선수들은 ‘무주 마을로 가는 축제’가 열리고 있는 서면 마을과 두문마을, 치목마을, 호롱불 마을을 찾아 삼베 짜기와 섶다리 공연, 카누 타기 등을 경험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마을 체험을 마친 선수들은 무주향교를 찾아 전통복장 체험, 제기차기, 활 쏘기, 붓글씨 체험 등 우리의 전통문화를 접해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낯선 문화에 대한 호기심과 승부와는 상관없는 경기장 밖의 시간을 즐기는 모습이었습니다. 2017.07.02
무주군 마을이야기, 마을로 가는 축제 지난해 무주에서는 19개 마을이 참여하는 사계절 ‘마을로 가는 축제’가 열렸습니다. 시작은 민관, 그리고 전문가가 참여했고, 서로 머리를 맞대고 마을 특성에 맞는 프로그램을 개발하였습니다. 행사는 마을 주민들 주관으로 진행되었습니다. 미숙한 면이 없지 않았지만, 주민들은 내 집을 찾아 온 손님을 대하듯 도시민들에게 마을을 소개하고 마을에서 생산되는 농특산물 판매와 마을별 특성에 맞는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하였습니다. 마치 외갓집에 온 듯 참가자들은 시골정취를 즐기며 체험과 휴식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눌산은 여름축제부터 겨울축제까지 진행과정을 취재하였습니다. 그리고 축제에 참가한 19개 마을과 축제이야기를 엮은 책이 발행되었습니다. 아시는 분은 아시겠지만, 우리나라 농산어촌 마을에는 숙박과 식사가 가능한 시.. 2017.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