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도마을

(2)
2018 ‘무주 마을로 가는 봄 축제’ 2018 ‘무주 마을로 가는 봄 축제’ 시작합니다. 무주군 23개 농촌체험마을에서 펼쳐지는 마을 축제로 각 마을 특성에 맞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었습니다. - 5월의 신부를 기다리는 서창 마을 스몰 웨딩 - 금강 길 따라 벚꽃이 만개한 상굴암마을 - 복사꽃과 홍도 화로 붉게 물든 앞섬 마을 - 성도마을의 건강한 먹거리, 산야초 효소와 장아찌 만들기 - 외당마을의 생활목공 체험과 소나무 숲길 트레킹 등 마을 주민들이 직접 진행하는 농촌체험과 전원 속의 하룻밤, 추억까지. 문의 : 무주군 마을공동체지원센터 http://www.mujumaeul.org/
무주 성도마을 인삼캐기, 머루 따기 체험 가을입니다. 초록은 어느새 각양각색의 색깔 옷으로 갈아입기 시작했습니다. 산골짜기에도 황금들녘 펼쳐집니다. 논보다 밭이 많은 산촌, 무주 성도 마을의 가을걷이 현장을 찾아갑니다. 전북 무주군 적상면 성도마을. 성유와 도유 마을을 합쳐서 부르는 이름입니다. 산골 무주에서도 오지로 꼽히는 성도마을에 20여 명의 도시민들이 찾아왔습니다. 인삼캐기와 머루 따기 체험을 위한 체험객들입니다. 김진우 성도마을 위원장의 안내로 마을 입구 500년 된 소나무 숲을 지나 인삼밭으로 갑니다. 성도마을은 사계절 진행하고 있는 무주 마을로 가는 축제에 처음 참여하였습니다. 2018년 창조적 마을 만들기 사업에 선정되어 첫 체험행사를 하게 되었습니다. 인삼밭 주인 중유 마을 신윤섭 이장이 체험객들에게 인삼 캐는 요령을 설명하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