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뜬금없는 여행

[전라북도 완주] 호남의 금강산, 대둔산

by 눌산 2010. 12. 8.











해발 878m의 마천대를 중심으로 뻗어내린 웅장한 산세와 기암괴석이 병풍처럼 펼쳐져 절경을 이루고 있는 대둔산은 호남의 금강산이라 부르기도 합니다. 금강통문을 가로질러 임금바위와 입석대를 잇는 금강구름다리는 길이 50m, 폭 1m, 높이 80m로 삼선계단(길이 36m, 경사 51도, 127계단)과 함께 대둔산의 명물입니다.

산은 걸어서 올라야 제맛이지만 대둔산의 상징인 케이블카를 타면 또 다른 묘미가 있습니다. 위에서 내려다 보는 절경이 기가막힙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차장을 지나면 상가지구입니다. 유독 많이 눈에 띄는 간판이 있죠. 바로 '전주식당'입니다. 대부분 'OO전주식당'이라는 간판을 내 걸고 있습니다. '전주'가 들어가면 왠지 더 맛있을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호남의 금강산이라 불리우는 대둔산은 전라북도 완주군 운주면과 충청남도 논산군 벌곡면과 금산군 진산면에 걸처있는 산으로 신라 문무왕때 국사 원효대사가 차마 이 바위를 두고 발길이 떨어지지 않아서 삼일을 이 바위에서 지냈다는 동심바위를 비롯하여 금강통문, 장군바위, 용문굴, 장군봉, 칠성봉 등 유서 깊은 전설이 깃든 명소들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케이블카는 왕복과 편도를 선택해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소요시간은 약 6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연중무휴로 운행하고 요금은 대인기준 왕복 8천원, 편도 5천원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케이블카에서 내려다 본 풍경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둔산의 순 우리말은 '한듬산'이라고 합니다.  한듬산을 한자화한 것이 대둔산입니다.

[신증동국여지승람/500년전에 쓰여짐]에 "대둔산고산현북45리(大芚山高山懸北45里)라 쓰여있고, 300년 전(1658년)에 썼다는 안심사적비에는 바위에 가로로 크게 "대둔산 안심사비(大芚山安心寺碑)"라고 적혀있다.
그 아래 비문 첫줄에 "조선국 전라도 고산현 대둔산 안심사 사적비명(朝鮮國 全羅道 大芚山 安心寺 事蹟碑銘)"이라고 쓰여있다.  모두 싹나올 둔(芚)자를 써서 대둔산으로 되어 있다는 것이다. -자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케이블카에서 내려 5분 정도만 걸어 올라가면 금강구름다리가 나옵니다. 대둔산의 얼굴마담이라 할 수 있는 명소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말이라면 등산객들로 가득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멀리 보이는 마천대에 오르기 위해서는 이 계단을 올라가야 합니다. 경사도가 만만치 않아 간이 콩알 만 해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케이블카 승차장입니니다. 저 멀리 상가지구가 보이죠?

대둔단 도립공원 관리사무소 063-263-9949
대둔산 케이블카 http://www.daedunsancablecar.com/

댓글2

  • 뚱딴지 2010.12.08 17:59

    호남의 금강산이 대둔산이라..
    아직 못가본 곳인데 꼭 한번 가봐야겠습니다.

    아주머니 얼굴들이 아련하(?)게 처리되어 일까요?
    웬지 분위기가 고풍스럽네요 ^^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