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중일기

수줍은 봄빛

by 눌산 2010. 5. 3.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연둣빛 새순이 돋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드라운 속살 같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만지면 빨개지겠지?


'산중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뒷태가 아름다운 사람  (0) 2010.05.04
영동의 상징 감나무를 묶은 '안전운전'  (0) 2010.05.03
수줍은 봄빛  (0) 2010.05.03
뒤란의 민들레  (4) 2010.05.02
비 개인 후 적상산  (4) 2010.04.28
그대 이름은 봄  (3) 2010.04.27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