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순대국밥

(2)
[전라북도 전주] 전주 한옥마을 갑자기 전주 남부시장 순대국밥이 생각났다. 갈래? 가자~ 그렇게 갔다. 인생 모 있나, 가고 싶으면 가고, 먹고 싶은 건 먹는거지. 100년이 넘은 전동성당. 한옥마을의 대표적인 명소로 경기전 바로 앞에 있다. 주차부터 하고 오늘의 목적인 순대국밥 먹으러 남부시장으로 간다. 헌데, 남부시장 사진은 여기까지다. 정작 순대국밥 사진은 없다. 먹느라 바뻐서. 남부시장에서 가장 유명하고 맛이 좋다는 조점례순대국밥집은 자리가 없어 줄을 섰다. 그래서 바로 앞집으로. 맛은 별 차이 없었다. 한옥마을 빵집은 분위기도 좋다. 제목: 방황 제목: 여전히 방황 경기전 바로 뒤에 있는 '전주게스트하우스' 막걸리 마시자는 것을 완강히 거부하고 커피만 한잔하고 나온다. 한옥마을에 가면 꼭 들르는 '교동다원'. 전통 한옥이 그대..
[무주 맛집] 무주 오일장 '매일순대' 1일과 6일 장이 서는 무주 오일장 '매일순대' 순대국밥 팔도 맛집을 두루 섭렵한 미식가라고 자부합니다. 소문난 맛집이라면 천릿길도 마다않고 달려가던 시절이 있었지만. 지금은 사정이 좀 다릅니다. 가급적이면 소문난 맛집보다는 제 능력으로 찾아냅니다. 충청북도 영동과 충청남도 금산, 경상남도 거창, 경상북도 김천이 접한 무주의 맛은. 한마디로 정리하면 니 맛도 내 맛도 아닙니다. 특징이 없다는 얘기지요. 인터넷 검색에 뜨는게 고작 어죽 정도가 아닐까 합니다. 무주에 살면서 지금까지 먹어 본 음식 중에 가장 맛있는 집은 바로 무주 장터 순대국밥입니다. '반딧불장터'라고 이름 붙인 무주 장터에 가시면 순대국밥집이 여럿 있습니다. 그 중'매일순대'가 가장 손님이 많습니다. 손님이 많다는 것은 이미 맛으로 입증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