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용골산

(2)
섬진강 도보여행 / 데미샘에서 남해바다까지 130km -3 섬진강 유역 11개 시군 <섬진강 환경행정협의회>가 주관한 '섬진강 대탐사' 기록입니다.2007년 7월 21일-28일 / 7박 8일 자~~ 오늘도 신나게 걸어봅시다!! 필봉 농악 전수관 앞에서 단체사진.오늘 코스는 섬진강 6백리 중 가장 아름답다는 김용택 시인의 고향 진뫼(장산)마을에서 부터 시작합니다. 김용택 시인의 어머니가 살고 계시는 생가입니다. 곱게 핀 능소화가 어머니의 포근한 미소와 잘 어울립니다. 시인의 글에 자주 등장하는 진뫼마을 징검다립니다. 바로 옆에 콘크리트 다리가 놓여 있지만 누구라도 한번쯤 건너보고 싶어지죠... 아!! 세상에 이런 일이..... 시인이 2년 간 출퇴근을 했던 진뫼마을에서 천담분교 가는 길이 포장 공사 중입니다. 문명의 편리함은 시간을 단축 시킬 순 있지만 그만큼의 ..
섬진강이 품은 산, 순창 용골산 섬진강 오백리 구간 중에서 가장 섬진강 다운 구간을 꼽으라면 당연 순창군 동계면의 장군목이다. 섬진강 전구간을 걸어서 여행한 도보여행자에게 물어봐도 같은 대답일 것이다. 장군목은 벌동산과 용골산(647m) 사이 협착한 골짜기 끝에 있는 작은 마을이다. 강바닥을 뒤덮은 거대한 암반 한가운데 있는 요강바위 때문에 더 알려진 곳으로 강 상류 영화 ‘아름다운 시절’의 촬영지로도 알려진 구담마을과 천담마을, 김용택 시인의 고향인 진뫼마을과 함께 도보여행자들이 즐겨찾는 곳이기도 하다. 용골산 산행은 장군목에서 시작해 장군목에서 끝이난다. 원점회귀가 가능한 코스로 그 모습이 마치 용이 하늘을 날아가는 형상이라는데서 유래되었다고 한다. 산 전체가 화강암으로 이루어져 있어 산아래에서 바라보면 오르기 힘들 것 같지만 장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