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중일기

가을, 좋다

by 눌산 2017. 10. 25.

 

 

 

진득한 사람이 좋다. 콤비네이션보다 치즈피자가 좋고, 독주로 한방에 가는 것보다 부드럽게 새벽을 맞는 게 좋다. 수다보다 잡담이 좋고, 형광등보다는 백열등이 좋다. 단풍도 화려한 색감보다 이런 은은한 빛깔이 강렬하다. 인생은? 좀 찐하고 화려해도 나쁘지 않겠다.

 

 

 

'산중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길 위에서 만난 가을  (3) 2017.11.08
적상산 서창 마을, 10번째 가을  (0) 2017.10.27
가을, 좋다  (0) 2017.10.25
가을걷이, 농부의 웃음, 농부의 푸념  (0) 2017.10.16
꽃보다 잎, 벚나무 단풍  (0) 2017.10.14
철 지난, 코스모스  (3) 2017.10.12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