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중일기

신기한 도롱뇽 짝짓기 모습

by 눌산 2009. 2. 28.
728x90
반응형








지난해 저를 수시로 놀라게 했던 도롱뇽 짝짓기하는 모습을 만났습니다. 집 주변에서 흔하게 만나다 보니 자칫 밟을 뻔 한 적이 한 두번이 아니었거든요. 물 속에 떠 있는 도룡뇽 알은 많이 봤기 때문에 당연히 물에서 주로 사는 줄 알았는데 땅 속이나 바위 밑에서 산다고 합니다.

경고 : 보기에 상당히 거북스러울 수 있기 때문에 임산부나 노약자, 비위가 약하신 분은 나가주시기 바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펜션 뒤에 있는 무주 관광 안내센터 연못입니다. 연못 속에서 꿈틀거리는 녀석들이 보입니다. 뭘까요? 도롱뇽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롱뇽 알입니다. 개구리 알은 보이지도 않는데. 도롱뇽은 엄청 부지런하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기에 민망 할 만큼 엄청난 녀석들이 엉겨 붙어 있습니다. 바로 짝짓기 중인 도롱뇽 군단입니다. 도롱뇽에게는 대단히 미안하지만. 너무도 신기해서 한참을 지켜보다 카메라에 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좀 더 가까이. 징그럽다고 생각됐지만 한참을 바라보니 귀엽더군요. 두 눈이 마주치면 부끄러워 슬쩍 피하는 센스까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롱뇽은 주로 혼자 산다고 합니다. 아마도 내성적인 성격을 갖고 있나 봅니다.^^ 하지만 짝짓기 계절이 되면 이렇게 집단으로 연못에 몰려 든다고 합니다. 평소에는 주로 땅 속이나 바위 밑에서 살고요. 짝짓기를 위해 먼 거리의 연못까지 장거리 이동을 하게 되는 셈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적도 드물고, 장난 칠 아이들도 없으니 무사히 제 갈 길을 가겠지요. 첫 봄 손님  치고는 아주 귀여운 녀석들입니다.

이제 이웃이 됐으니 잘 지내보자~~^^



반응형

댓글7

  • 와우~~
    봄은 이렇게도 오는군요^^
    주말 잘 보내시고 한주 힘차게 시작하셨는지요??
    손은 좀 나으셨는지요???
    3월...봄소식 기대만빵하고 있을께요~~
    답글

    • Favicon of https://nulsan.net BlogIcon 눌산 2009.03.02 17:25 신고

      어제 오늘은 봄꽃을 만나러 다녔습니다.
      여기저기서 아우성치는 봄기운에
      꽃샘 추위를 무색케합니다.

      해피 님도 멋진 한주간 보내십시오.

  • Favicon of https://krlai.com BlogIcon 시앙라이 2009.03.07 23:58 신고

    오늘은 도롱뇽 몇마리 없어서 아쉽던걸요..^^
    이제 막 사진정리하고 그동안 미린댓글도 쓰고 이제 잘려고 합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ory0102.tistory.com BlogIcon 구름1004 2010.03.03 17:09 신고

    도룡뇽!! 옛날에 보고 한번도 못봤어요 어릴적 두꺼비도 자주 보았는데...작년에 장수 휴양림에서 보았지요
    얼마나 반가운지...아주 가까이 가서 사진도 찍었어요
    거기는 그 녀석들이 참 많네요 감사합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nulsan.net BlogIcon 눌산 2010.03.03 18:35 신고

      쉽게 보긴 힘든 것 같습니다.
      아마 개발로 인해 도룡뇽이 발 붙일데가 없어진거겠죠.
      여긴 무지 많습니다.^^

  • 고인돌 2017.03.13 20:18

    도룡뇸 ㅎㅎ 장소에 어딘가요???
    신기하네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