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중일기

다롱아~ 단풍구경 가자~

by 눌산 2013. 11. 3.
728x90
반응형









비 개인 아침, 안개가 자욱하다.
자연스럽게 카메라를 챙겨 들고 나간다.

다롱아~ 단풍구경 가자~


사람들 앞에 서는 것을 좋아하는 다롱이,
누가 보고 있으면 녀석의 개인기인 나무타기를 선 보인다.
하지만 오늘은 사냥 중이다.
저 나무 구멍에 다람쥐가 살거든.



저런! 사냥은 기다림이야.
넌 저 구멍으로 들어갈 수 없잖아.

허술하기 짝이 없는 다롱이의 다람쥐 사냥은 언제나 실패다.



요즘 등산객이 많이 지나 다닌다.
눌산을 졸졸 따라 다니는 다롱이를 신기해 한다.
그리고는 꼭 한 마디씩 하고 간다.

"새끼 가졌나 봐~"

"이 보세요. 저 고추 달렸거든요!"

내가 보기에는 표준 몸맨데, 왜 다들 살 찐 고양이로 보는거야. 



적상산에서 맞는 여섯 번째 가을이다.

다롱아~
일곱 번째 가을도 이 자리에서 맞을 수 있을까?



가을을 좋아하지 않는다.
가을을 탄다는 얘기다.
하지만 이 가을 아침이 좋다.


반응형

'산중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주는 지금, 눈...  (3) 2013.11.27
야옹이와 다롱이  (1) 2013.11.24
다롱아~ 단풍구경 가자~  (6) 2013.11.03
10월의 마지막날, 서창갤러리 카페  (0) 2013.11.01
적상산에 내린, 가을  (3) 2013.11.01
다롱아~ 커피 마시러 가자~  (6) 2013.10.12

댓글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