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보기2132

진안고원길 1구간, '2019, 바람 이는 고원길에 서다' 진안읍에서 마령면소재지까지 '진안고원길' 1구간을 걸었습니다. ‘진안고원길’은 평균 고도 해발 300m, 100개의 마을과 40개의 고개를 넘는 210km 14개 구간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10월 5일부터 내년 1월 4일까지 매주 토요일 전 구간을 이어서 걷는 ’2019, 바람 이는 고원길에 서다‘ 행사가 진행 중입니다. 코스 : 진안읍 만남쉼터 - 사양제 - 천왕문 - 은수사 - 탑사 - 은천마을(중식) - 원동촌 – 마령면사무소 (13km, 중식포함 5시간 소요) 2019. 10. 7.
무주반딧불축제 낙화놀이 유감 제23회 무주 반딧불축제 첫날(8월 31일)입니다. 오후 2시부터 밤 10시 30분까지 축제장에 있었습니다. 예년에 비해 동선이 대폭 바뀌고 체험과 놀이 등 새로운 프로그램들이 추가됐습니다. 좋은점은 천천히 논하고. 첫날 본 최악의 경우에 대해 얘기 좀 하겠습니다. 하나, 아이들을 위한 동물농장에 병아리와 토끼 등이 있는데 더위에 지친 어린 동물들이 채 한뼘이 안되는 폭의 그늘에 웅크리고 있더군요. 이를 본 사람들의, 동물들이 불쌍하다는 소리가 여기저기서 들립니다. 그늘도 제대로 없이, 철망도 아니고 바람도 통하지 않는, 사방이 유리로 된 칸막이 안에 가둬놨으니 더울 수밖에요. 이건 동물학댑니다. 둘, 낙화놀이는 무주반딧불축제에서 가장 인기있는 프로그램 중에 하나입니다. 그동안 낙화놀이는 장엄하고 고고한.. 2019. 9. 4.
이제야 하늘이 보이고 꽃이 보입니다. 모든 뉴스 관련 페이지를 차단했더니 한결 몸도 마음도 가벼워졌습니다. 이제야 하늘이 보이고 꽃이 보입니다. 2019. 9. 3.
여행은 사람이다! 이제, 우리나라에 오지는 없습니다. 대신 가슴 깊이 저장된 기억만 있을 뿐입니다. 사람들에게 지난 20여 년간 두 발로 밟았던 우리 땅 속살과도 같은 ‘오지마을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 10명, 또는 수백 명이 모이는 공개된 장소에서 한국의 오지와 소읍, 자연과 더불어 살아가는 사람들 이야기가 주제입니다. 여행 이야기는 대리만족입니다. 글과 사진, 또는 미디어를 통해 보는 여행과 다른 점이라면 함께 호흡하며 이야기를 나눈다는 것입니다. 요즘에는 PPT 자료를 통해 디지털 사진을 보여주고 있지만, 다음에는 슬라이드 환등기를 통해 낡은 필름으로 보는 세상 이야기도 좋을 것 같습니다. 지금은 사라지고 없는 풍경들이지만, 빛바랜 사진 속 우리나라 오지마을의 모습은 가장 진솔한 이야기니까요. (사진) 충북 영동.. 2019. 9. 2.
‘촌락 마켓‘과 ’ 반디 라디오‘ , 무주 반딧불축제의 또 다른 볼거리 무주 반딧불축제와 함께 즐기는 ‘촌락 마켓‘ 무주 반딧불축제 기간 중 주말을 이용한 ‘촌락 마켓’이 각종 공연의 주무대인 등나무 운동장 열립니다. 9월 1일(일), 9월 7일(토), 9월 8일(일) 총 3회 진행되는 촌락 마켓에서는 지역 농가들의 농산물과 가공식품, 수공예, 목공예, 도자기, 그리고 벼룩시장이 펼쳐집니다. 무주 반딧불축제와 함께 즐기는 ’반디 라디오‘ 주무대인 등나무운동장 맞은편 한풍루 지남공원에서는 매년 축제 때마다 활략하고 있는 지역 청소년들이 진행하는 ‘반디 라디오’ 생방송이 있습니다. 8/31 ~9/1일, 9/6일 ~ 9/8일, 총 5일간 운영되는 ‘반디 라디오’는 무주고, 무주중, 무주 중앙초, 무주 무주초, 설천고, 설천초, 안성고, 안성중, 안성초 학생들이 돌아가며 직접 진행.. 2019. 9. 2.
무주 반딧불축제와 함께하는 서창마을 팸투어 무주 반딧불축제와 함께하는 서창마을 캄포도마 만들기 체험 무주군 적상면 적상산 자락 서창마을에서 무주반딧불축제 기간 함께 열리고 있는 ‘무주군 마을로 가는 축제’ 팸투어가 진행되었습니다. 한국의 100대 명산의 하나로 꼽히는 적상산(1,034m)은 깎아지른 절벽이 병풍처럼 둘러싸인 바위산으로, 빼어난 풍광과 어우러진 가을 단풍이 마치 여인의 치마폭처럼 아름답다 해 붉을 적(赤) 치마 상(裳)을 써서 그 이름이 붙여졌다고 전해 내려옵니다. 지형 그대로 천혜의 요새를 이루어 고려시대 산성을 쌓았고, 조선후기 성내에 사고를 세워 실록을 보관했던 곳이기도 합니다. 명소도 수두룩합니다. 무주를 찾는 여행자라면 덕유산과 적상산을 으레 찾기 마련. 천일폭포, 송대폭포, 장도바위, 장군바위, 안렴대, 산정호수, 머루와.. 2019. 9. 2.
무주 반딧불축제와 함께하는 ‘마을로 가는 축제' 제23회 무주 반딧불축제와 함께하는 ‘마을로 가는 축제‘!! 1. 무주 반딧불축제 기간(08월 31일부터 09월 08일까지) 무주군 16개 마을에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 중입니다. 숙박이 가능한 마을도 있고, 잠시 들러 풍요로움 가득한 마을 마을길을 거닐어도 좋겠지요. 2. 모바일 스탬프 투어 이벤트도 진행 중입니다. 무주군 마을로 가는 축제 어플 다운 -> 지정된 마을 방문 -> QR 코드 및 비콘으로 스탬프 찍기 마을 세 곳 스탬프 인증 후 무주 반딧불축제장 내 '무주군 마을로 가는 축제' 부스에 가셔서 선물 수령하시면 됩니다. 3. 반딧불축제장 '마을로 가는 축제' 현장 부스에서도 무주군 마을 VR 체험, 인증샷 이벤트도 진행 중입니다. 2019. 9. 2.
무주 앞섬마을 ‘산촌 외갓집 앞마당캠핑’ 무주 앞섬마을 ‘산촌 외갓집 앞마당캠핑’ 8월 24일과 25일 무주군 무주읍 앞섬마을에서 2019 도시민과 함께 하는 캠핑한마당 ‘산촌 앞마당캠핑’ 세 번째 행사가 진행되었습니다. 도시민들에게 지역 문화와 공간 자원을 공유해 농촌관광은 물론, 귀농·귀촌을 활성화시킨다는 취지에서 마련된 행사로, 무주군이 주최하고 무주군마을공동체지원센터가 주관한 가운데 도시민 12가구 40여 명이 참가했습니다. 이번 행사는 KBS ‘6시 내 고향’ 촬용도 함께 진행되었습니다. 무주 앞섬마을은 우리나라 대표적인 복숭아 산지입니다. 금강이 흐르는 아름다운 풍경과 함께 사철 도시민들의 방문이 끊이지 않는 곳이죠. 곧이어 진행되는 무주 반딧불축제때는 야간 반딧불이 신비탐사가 바로 이 앞섬마을 일대에서 진행됩니다. 그만큼 청정지역이.. 2019. 8. 26.
무주 머루와인동굴 무주는 우리나라 머루 생산량의 60%를 재배하고 있습니다. 머루를 가공한 다양한 특산품이 있는데, 그중 단연 머루와인이 인기입니다. 머루와인 업체만 다섯 곳이나 됩니다. 적상산 중턱 머루와인동굴에 가시면 무주에서 생산되는 6종의 머루와 사과 와인을 시음하실 수 있습니다. 길이 약 300m, 동굴 내 온도는 13~14도로 30도를 기준하면 온도차가 무려 16~17도나 난다는 얘기죠. 그곳 근무자들은 한여름에도 패딩 재킷을 입고 계시죠. 모르고 들어갔다가 깜짝 놀라서 다시 나와 겉옷을 걸치고 들어가는 모습도 종종 보입니다. 무주 머루와인동굴이 최근 새단장을 했다고 해서 다녀왔습니다. 입장료(시음 포함 2,000원, 머루와인 족욕 3,000원) 2019. 8.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