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주 이야기

(334)
무주군 사회적농업 국내 사례탐방, 고창 쉼드림, 완주 드림뜰힐링팜 2018년 농림축산 식품부로부터 사업을 승인받아 무주군 마을공동체지원센터에서 지원하고 있는 사회적 농업 프로그램 관련 국내 사례탐방을 다녀왔습니다. 사회적 농업은 농림축산식품부와 무주군이 후원하고 주)팜앤씨티(대표 전성술)가 주최하는 프로그램에 대해 무주군마을공동체지원센터가 진행을 돕고 있습니다. 농업 활동을 통해 돌봄, 교육, 고용 등 다양한 서비스 제공이 목적인 사회적 농업 활동은 2018년에 이어 2019년에도 국립 인터넷 청소년드림 마을 청소년, 지역아동센터, 방과 후 아동 및 중학교 진로 교육생을 대상으로 4개의 농가(반햇소영농조합법인, 정원산책, 진원반디길마을, 무주지역자활센터 반디농장)와 연계하여 농업과 관련된 실습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4월 18일(목) 하루 일정으로 진행된 ‘2019년 무..
복사꽃 활짝 핀 무주 마산마을 무주의 대규모 복숭아 재배단지는 금강이 흐르는 앞 섬마을 일대입니다. 하지만 최근 몇 년 새 재배면적이 급속히 늘어난 지역이 있습니다. 무주나들목에서 덕유산 국립공원으로 향하는 19번 국도변에 위치한 마산마을이 그곳입니다. 다른 지역에 비해 늦게 꽃을 피웠지만 마을 주변을 빙 둘러 연분홍 복사꽃이 활짝 꽃을 피웠습니다. 소문난 복사꽃 명소는 아니지만 마을과 복숭아밭 사잇길을 걸으며 절정에 달한 봄꽃의 향연을 즐기기에는 충분해 보입니다. 무주군 적상면 사산리(斜山里)에 속하는 마산마을은 한때 300호 가까이 될 정도로 큰 마을이었다고 합니다. 현재는 마을 한가운데 동산을 중심으로 양지땀, 안골, 큰땀, 샛땀 등 4개의 소규모 마을로 분리되어 있고 거주인구도 많이 줄었습니다. 마산(馬山)이라 불리게 된 이유..
2019 무주 봄꽃축제, 앞섬마을 복사꽃 잔치 4월 13일 제27회 무주 읍민의 날을 맞아 ‘2019 무주 봄꽃축제'도 함께 열렸습니다. 때마침 만개한 한풍루 벚꽃과 무주읍 앞섬마을 복사꽃 단지 일원에서 열린 봄꽃축제에서는 난타와 지역 가수 공연 등 다양한 공연과 화합행사가 마련되었습니다. ‘2019 무주 봄꽃축제’의 하이라이트인 꽃길 걷기 행사는 앞섬마을 체험센터를 출발해 제방 길과 복숭아 밭 사이 농로를 돌아오는 코스(2km)를 배우 김응수 씨와 함께 걷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걷다 지칠 때쯤엔 ‘봄, 꽃, 바람, 하늘’과 어우러진 복숭아꽃밭에서는 피아니스트 최훈락, 첼리스트 유하나루의 음악공연도 열렸습니다.
제3회 설천 뒷작금 벚꽃축제, 무주구천동 벚꽃길 무주의 봄은 남쪽에 비해 많이 늦습니다. 봄꽃의 개화시기만 봐도 1주일에서 2주일 이상 늦게 핍니다. 전국적으로 벚꽃축제가 다 끝났지만 무주 설천면에서는 지난 4월 12일부터 14일까지 느지막이 열렸습니다. '제3회 설천 뒷작금 벚꽃축제'를 찾은 여행자들은 설천면 외식업 협의회에서 준비한 먹거리와 함께 벚꽃길을 걸으며 한나절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오래전부터 무주의 벚꽃 명소로 소문난 구천동 벚꽃길도 같은 시기 만개했습니다. 구천동 벚꽃길은 무주구천동 33경 중 제1경인 나제통문에서 2경 은구암까지 2.2km 구간입니다.
금강마실길, 잠두마을 옛길 무주에서 벚꽃이 가장 늦게 피는 금강마실길 잠두마을 옛길 구간에도 봄물이 흐른다.
무주 앞섬마을 복사꽃 예년에 비해 일주일 정도 늦습니다. 이번 주말쯤이 가장 보기 좋을 것 같습니다.
무주 벚꽃, 한풍루 지남공원 무주는 산촌답게 봄꽃 개화가 많이 늦습니다. 다른 지방은 이미 꽃이 지고 있다지만 무주 읍내에 있는 한풍루 지남공원 벚꽃은 지금이 절정입니다. 이번 주말(4월 13일 토요일)에는 한풍루 일대와 복사꽃으로 유명한 금강변 강마을 앞섬 마을에서 '2019 무주 봄꽃축제'도 열립니다.
2019년 첫 ‘마실’ 한풍루 벚꽃과 함께 열려 스물아홉 번째 무주 벼룩시장 마실이 4월 7일 일요일 한풍루 지남공원에서 열렸습니다. 2019년 첫 마실은 때맞춰 꽃을 활짝 피운 벚꽃 그늘 아래서 진행되었습니다. 총 23팀의 셀러가 참여한 이번 마실에서는 민주바로무주시민회와 반딧불 야시장 팀의 먹거리 장터, 무주 만나 작은 도서관의 아트 프린트 전시 및 업사이클링 별책 만들기 무료체험전도 함께 진행되었습니다. 또한 놀이 활동팀 해노리의 체험 진행과 자연 놀이터 팀의 밧줄 짚라인, 그네 설치 놀이, 무주고 수학동아리 학생 11명은 수학체험 행사를, 초등 참가자 어린이 두 명이 라디오 부스를 진행하기도 했습니다. 다음 마실은 6월 산골 영화제 중 8, 9일 이틀간 진행 예정이라고 합니다.